초등학교 저학년 알손 법원 마크 법원 전시관 겨울방학 교육,

  교육 후기를 남겨보고 싶은데.. 하나씩 늘리기만 하면 폴더를 넘겨서 짧게 쓸 수 있는 거 하나 꺼내서

법원전시관 겨울방학 실시간 온라인 교육 초등학교 저학년 아르손달손 법원 마크

유튜브에서 얼마나 좋은 영상 해도, 리얼타임은 아니면 우선순위가 뒤로 밀려, 인기의 리얼타임 수업! 법원 전시관의 겨울방학 교육은 구르미에서 행해졌다.

저학년, 고학년으로 나누어 신청하였으나 저학년 프로그램은 애매한 법원 마크

법원의 역할과 대표적 상징인 휘장의 의미를 배우고 스스로 만드는 일회성 프로그램이다.

커리큘럼을 보시면서 ‘이쿠라 저학년이라도 좀 단순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지만.. 그래도 법원의 역할을 알기 쉽게 소개해주셨다.

법원 마크 쓰여져 하는 의미를 들으면서 법원의 일을 알 수 있다는 것.클레이 만들기가 있는데 활동지가 단순한 건 좀 아쉽다.

클레이가 굳어진 상태라서 참조물을 주물러주고 선생님의 설명을 들으며 법원의 마크를 만들어본다.

50분 수업 중 만드는 비율이 높으신 분

줄리가 클레이로 만든 입체적인 법원 마크, ‘애매한 법원 마크’ 활동지 표지에는 동그랗게 구멍이 뚫려 있었지만

이렇게 법원 마크를 달라는 의도였다!

클레이가 잘 마르면 뚜껑을 덮고 활동지와 함께 작품을 붙여서 보관하면 O.K자석 붙여서 냉장고에 붙여도 되는데 저희는 활동지랑 같이 보관하는 걸로

https://blog.naver.com/lovelylife7 대법원 단체견학 후기: 법원 전시관, 정의의 여신장, 대법정·소법정, 모의재판 체험이 아주 어릴 때의 의미… blog.naver.com 원래 방학이면 온라인이 아닌 오프라인 체험을 열심히 했었는데…코로나 19가 20세에 등장한 지난해 1월에는 대법원 단체 견학도 가고 법원 전시관도 온라인이 아닌 오프라인에서 관람했는데 1년 만에 많은 것이 바뀌었다.

법원전시관은 2월 25일까지 임시 휴관 중이며 대신 홈페이지에서 VR 전시실을 운영하고 있다고 한다.

작년 대법원 견학 후 페이스북 이벤트에서 받은 대법원 기념품을 떠올려 찾아보니

법원 기념품에 있는 심볼은 법원 마크와 겹치지 않음을 확인!

초등학교 고학년 프로그램인 타임머신을 타고 온 판사의 구성도 참고하다 보면..

직접 꼬맹이 판사가 돼 대법원 곳곳에서 법과 법원의 현재 미래를 배울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확실히 저학년 프로그램보다 더 알차다.

법을 집행한다는 개념이 어렵게 느껴질 수 있지만 저학년 프로그램도 이론이 좀 더 보강돼도 좋을 것 같다.물론 애매모호한 3학년이니까 그렇게 느끼실 수도 있고

법원전시관 고학년 활동지도를 볼 기회가 있으니까 비교해볼게

고학년 프로그램은 법의 역사와 대법원이 하는 일, 세계 열거국 대법관 등에 대한 이론적인 이야기 등을 초등학교의 시각에서 더 자세히 소개한다.

4학년 여름방학에는 고학년 프로그램으로 참가해보자.그때는 오프라인 교육이 다시 가능할지 모른다.
법원 전시관 온라인 수업 받고 작년에 견학 가서 배운 내용 중에 생각나는 게 없냐고 물었더니 다 기억난다고 하던데…아마 다시 가면 새로울 것 같다.(웃음)
대법원&헌법재판소 견학을 같이한 친구와 이번에는 국회 견학을 같이하자고 했는데…초등학교 전에는 꼭 갈 수 있도록!
#법원전시관 #법원전시관겨울방학교육 #11y #법원전시관온라인교육 #적당한법원마크 #타임머신을타고온판사 #초등학생겨울방학 #대면교육 #대면수업 #컨택 #겨울방학체험